한국심리학회지: 산업 및 조직 최근 정보 변동 사항

https://journal.ksiop.or.kr

한국심리학회지: 산업 및 조직 최근 정보 변동 사항을 알립니다.

한국심리학회지: 산업 및 조직은 변화하는 시대 요구에 부응하려 노력하고 있습니다.

2019년 운영위원회는 한국연구재단의 평가 기준을 충족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.


변동 사항 1: eISSN 등록

모든 간행물은 발행 매체가 온라인이 되면 eISSN (전자 국제 간행물 번호)을 등록하여야 합니다. 그래야 전자 발행물이 널리 유통되고 확산되어 더 많은 피인용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.

그 동안은 eISSN이 없이 전자 발행이 됐었으나, 2019년부터는 eISSN을 부착하여 발행됩니다. eISSN 번호는 2671-4345입니다. 이로서 종이 학술지에서 할 수 없었던 발행 후 원고 오류 수정, 연구 결과 추가 정보 제공 등이 가능하게 됐으며, 더 많이 우리 학술지를 세계 무대에 알리고 확산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.


변동 사항 2: 학술지 저작권 수준 Green 등급 (최고 등급) 등재

한국심리학회지: 산업 및 조직은 2019년 한국연구재단 학술지 평가에 규정한 “학술지 저작권 수준 리뷰 결과 첨부” 공고가 있기 전부터 학술지 저작권 수준 리뷰 절차에 선제 대응했습니다.

2019년 학회 시작과 동시에 시작하여 세 달에 걸쳐 면밀한 학술지 저작권 규정 검토와 개정을 하였습니다. 그 결과로 국립중앙도서관 OAK 사무국으로부터 학술지 저작권 수준 Green 등급 (최고 등급)에 등재되는 영예를 얻게 됐습니다.

회원 여러분께서는 투고하신 논문이 심사 전 백서(white paper) 형태로 ResearchGate나 PsyArXiV 등에 선 공개하여 세계적 수준의 연구를 공개적으로 진행하실 수 있습니다. 또한 심사 후 논문을 어디든지 업로드하여 연구 결과를 확산하고 알리실 수 있습니다.

Green 등급(최고 등급)은 전체 국내 503개 학술지 중 단 18개 학술지만 획득한 상태이며 (2019년 4월 14일 기준), 한국심리학회지 중에서는 유일합니다.

한국심리학회지 중 유일한 Green 등급 (최고 등급) 등재

(공식) 학술지 저작권 정보 등록 확인서

confirmation_20190416


변동 사항 3: 학술지 인용 확산을 위한 연구 결과 전면 공개 및 전자 발행 국제 표준 준수


2019년부터 한국심리학회지: 산업 및 조직은 2015년 KCIDOI 사업에 참여하며 일부 제약이 있는 오픈 액세스 학술지로 전환한 것을 전면 오픈 액세스 학술지로 전환하여 검색 엔진에 검색될 수 있도록 조치하였습니다.

또한 검색 엔진이 열람할 수 있도록 온라인 출판 표준 규격을 준수하고, DOI 출판 시 영문 초록과 제목, 논문 파일의 URL을 함께 송부해 국제 논문 정보 시스템 (구글 학술 검색, ResearchGate, PsycINFO 등)에서 우리 학술지가 발행한 연구 결과가 검색되고 노출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. 이는 2020년부터 한국연구재단 학술지 평가 기준에 포함되는 내용이며, 2019년 운영위원회는 이를 선제 대응하였습니다.

그 결과 학술지가 점차 노출이 늘어나고 있으며, 신규 학문 세대 활성 이용자가 증가하고 있음을 알게 됐습니다. 또한 국제 무대에서도 우리 학술지가 읽히고 있음을 알게 됐습니다.

학술지 연구 결과 전면 공개 후
학술지 홈페이지(https://journal.ksiop.or.kr) 발행 논문의
구글 검색 노출 및 클릭 수 일간 추이
(2019년 4월 14일 기준)

학술지 연구 결과 전면 공개 후 학술지 홈페이지(https://journal.ksiop.or.kr) 접속 국가 추이 분석 결과 (2019년 4월 14일 기준)

학술지 연구 결과 전면 공개 후 학술지 홈페이지(https://journal.ksiop.or.kr) 이용자 계층 분석 (2019년 4월 14일 기준)

학술지 연구 결과 전면 공개 후 학술지 홈페이지(https://journal.ksiop.or.kr) 활성 이용자 추이 분석 (2019년 4월 14일 기준)

한국심리학회지: 산업 및 조직은 최근 발행된 연구 결과가 피인용 되는 빈도가 계속 하락해 왔습니다.

연도별 논문수 및 피인용 횟수

그 결과로 자기 인용을 제외한 학술지 영향력 지수가 0.97로 대폭 하락했습니다.

한국심리학회지: 산업 및 조직 자기 인용 제외 학술지 영향력 지수 이동 추이 (2008~2017)

빅 데이터 시대가 도래하고 학문 세대가 변화하며 연구를 검색하는 방법이 검색엔진을 이용해 연구 결과물 PDF 내부 문자열을 검색하는 방식으로 변했습니다.

그런데 그동안은 원문이 구글 학술 검색 등에서 문자열로 검색되지 못해 한국심리학회지: 산업 및 조직이 검색 결과에 노출되지 못하는 문제가 있었습니다. 그래서 매 해 비슷한 수의 논문이 발행됨에도 다른 연구자에게 읽히지 못해 인용되지 못하는 일이 벌어져 왔습니다.